블로그 이미지
전업이동생활자, 초극단 미니멀리스트 (...그러니까 한마디로? 노숙자 ㅋㅋㅋ ) 로변철의 나홀로공화국건설 프로젝트
로변철
« 20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나를 기죽인 사막의 바퀴벌레 한쌍

바퀴달린 우리집 2015. 1. 18. 14:41 Posted by 길가의 견변 철학자 로변철

지난주 다시 사막지대로 오지탐사를 갔다.  동안거-겨울야영지로 적합한, 황야의 세이프하버를 찾아서...

사방 끝간데 없는 지평선. 사륜구동차가 아니면 엄두도 못낼 거친 벌판.... 

이런데서 잘못 길 잃으면 진짜 밤에 얼어 죽거나 낮에 쪄 죽을 수도 있겠다....

로변철이가 무슨 탐험가라도 된 듯한  착각에 개폼을 잡으며 사진찍고 있을  바로 그때 . 

어 저게 뭐지? 

땅끝으로 부터 우리를  향해 점점 다가오는 작은 두개의 점.... 

이런 델 뭐 차를 타고 다니냐는 듯, 썩쏘를 날리며 우릴 스쳐 지나가는 

한쌍의 다정한 바퀴벌레 커플. 

 종일 화석연료 태우며 오존층 파괴하면서 달려온 우리부부는 

"음메 기죽어..." 

언젠가 온갖 장비 다 갖추고, 목숨걸고 고산준봉에 올라 감격하려는 순간, 

맨발의 동네 애들이 거기서 냉차팔고 있을때 느꼈던 비슷한 당혹감을 다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