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전업이동생활자, 초극단 미니멀리스트 (...그러니까 한마디로? 노숙자 ㅋㅋㅋ ) 로변철의 나홀로공화국건설 프로젝트
로변철
« 20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매일 떠나는 남자

오늘은.... 2015. 5. 19. 06:03 Posted by 길가의 견변 철학자 로변철


인간은 동물이다.
동물...말 그대로 '동' 즉 움직이는, '물' 즉 물체이다. 

물이 흐르지 못하고 고이면 ? 
썩는다.

동물이 움직이지 않고 한군데 붙박으면? 
문제가 생긴다. 병들고 망가진다. 



방랑은 방황이 아니다. 동물의 숙명이다. 특성이다. 
고로 자연스러운 일이다.

부자연스런 것은 동물이 나무흉내를 내고 앉아들 있는 것이다. 
한군데 붙박는 것이다. (주의: 절대 잘못이라고는 안했다. 다만 부자연스럽다는 거다)

언제부턴가 brick and mortar로 벽을 쌓고 그 속에 스스로 수인이 된 우리들....

제 꾀에 제가 넘어간 인간들의 머리 속에 부자연이 자연으로, 
정상이 비정상으로, 탈바꿈된게 어디 이뿐일까마는...

-roadside thinker-


'오늘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떤 목수  (0) 2015.05.28
할리에 구루마를 끌고  (0) 2015.05.22
매일 떠나는 남자  (0) 2015.05.19
보조 잠수정- 똘똘이 입양  (0) 2015.05.10
요즘 이러구 산다  (0) 2015.03.25
포쓰가 장난 아닌 노숙자  (0) 2015.02.2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