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초극단 미니멀리스트-이동생활자 로변철의 약간 다른 생존방식
로변철
« 2018/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이기적 유전자를 지닌 비치하우스 구경

잠행일지(Factionary) 2018.01.15 00:47 Posted by 길가의 견변 철학자 로변철


비록 빈데붙어 사는 거지만 요즘 로변철의 "우리"동네..


선셋이 유명해 멀리 유럽에서도 관광객들이 보러오는 해변산책....을 

우린 매일 조석으로....즐기니 

무한정 무작정 걷기를 가장 좋아하는 그대 얼굴엔 요즘 행복한 미소가 가득....



베이스캠프를 나와 PCH-1번 도로를 건너면 나타나는 베이, 

아일랜드 ,페닌슐라....가히 세계최고의 풍광 중 하나임을 자랑한다. 

갠적으로는 지중해 나폴리,니스해안도 저리가라다 . 


그 위에 빌리언달라 경관을 독차지한, '이기적 유전자'의 비치하우스들.... 

남들은 상관 안하고 저 혼자 좋은 경치 독점하겟다는..






집들 사이 골목-프라이빗패쓰도 있지만 다행히 퍼블릭액세쓰도 많다-

으로 나가면 

아 탁트인 바다!!! 바로 끝없는 백사장에 태평양 파도가 넘실거린다. 


바닷가에 연락사무소 겸 유사시 안전가옥으로 쓸 하꼬방 하나를 알아보는데 

....눈씻고 찾아도 없다. 아니 있는데 로변공화국 재정으론 언감생심...

감히...어딜넘봐...다. 



얼마전 비치에 집 하나가 백만미만에 나온게 있다길래 눈섭을 휘날리며 

달려가보니 왠걸 땅은 포함 아니고 위에 조립식 성냥곽만 판데나....

우짠지....

그럼 땅값은? 물으니  

절대 안팔고 추가로 월 랜드리스를 5천불씩 내랜다. 

어쏘시에션듀우, 유틸리티는 물론 별도. 

 

아래, 남의  사진 함부로 찍으면 개념상실로 찍히는 미국에서 

중국아저씨 이미지실추에 일조하며 철판깔고 찍은 사진... 












그리고 아래 사진 중 몇개는 구글 드론사진 업어옴....